오늘뉴스 기사입력  2014/04/30 [14:19]
인천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선거 공천 “안 의원측 전원 탈락”
“개혁공천으로 다시 하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하승보 인천시 중구청장 예비후보(사진 중앙)를 비롯한 안철수 의원측 기초선거 공천탈락자들이 30일 인천 시당 앞에서개혁공천을 요구하고 있다.    © 오늘뉴스
[오늘뉴스=노명복 기자]
새정치민주연합이 기초선거 공천을 놓고 전국에서 내홍을 격고 있는 가운데 인천에서도 안철수계 후보들이 “전원 공천에서 탈락했다” 며 공천과정에서의 불이익을 주장하며 집단 반발하고 나섰다.
 
새정치민주연합 인천 중구청장 하승보 예비후보, 계양구청장 조동수 예비후보를 비롯한 시의원후보 기초의원후보 등은 30일 오전 새정치연합 인천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구) 민주당시절 안철수의원과 새정치를 실현하기 위해서 민주당을 탈당한 것을 문제 삼아 자신들을 공천에서 탈락시켰다고” 주장했다.
 
▲  한 시의원 예비후보가 부적격 기준 2항(새정치민주연합에서의 자격정지가 아닌 구) 민주당시절 안철수 의원과 새정치 실현을 위해 탈당한 경력)에 의해 공천에서 탈락했다며 부당함을 이야기 하고 있다.  © 오늘뉴스

이들은 “국민의 신뢰를 잃고 죽어가던 민주당은 안철수의원을 만나서 기사회생했으며 5:5 통합원칙으로 새정치민주연합이 탄생했고 새정치연합에 의해 국민의 신뢰를 다시 얻어가고 있음에도 구)민주당 세력들은 자신들의 기득권은 포기하지 않고 패거리 정치로 새정치를 바라는 국민의 염원을 뒤로한채 새정치 인물들을 평가절하 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이들은 “새정치에 참여한 인사들을 구)민주당의 잣대로 배격하고, 공천심사과정에서 당협위원장들의 조직적인 담합으로 자기사람 심기를 하고, 서구 광역의원후보 중에는 대통령 훈장을 받은 사람은 낙천시키고 전과자를 공천하는 등 개혁공천을 외면하고 있다” 며 “지금까지의 잘못 진행된 공천심사를 국민들이 납득할 만한 개혁공천으로 다시 할 것”을 요구했다.
 
한편 이들은 개혁공천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으면 ‘새정치개혁실천연대’를 만들어 단체행동 할 것으로 알려졌다.
 
원본 기사 보기:오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킨텍스,대한민국 3등 동네 전시장 전락 우려된다 /오순남
고양 지축지구 ‘지축역 한림 풀에버’ 인기 /오순남
독도사랑회, 제5회 대한민국 독도홍보대상 시상 /오순남
“전통마을숲 복원사업 후보지를 추천해 주세요~” /가평투데이
〔포토〕고양시, ‘낭만 가을에는 고양’... 가을꽃축제 한창 /오순남
고양시의원, 행감 자료 무단으로 가져간 공무원 검찰 고소 /오순남
원마인드 인성교육원, 도래울초 진로인성교육 성료 /오순남
일산동부경찰, 편의점 위장취업 상습절도 30대 구속 /오순남
‘빌릴 수 있는 모든 것’ ‘2018 코리아렌탈쇼’개막 /오순남
이낙연 국무총리, 열수송관 사고현장 방문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