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7/03/29 [17:10]
최성 ‘국민주권 시대 여는 대통령’...자치분권 개헌으로 지방발전 시대 열겠다
-자유한국당은 국민에 사과하고 당 해제해야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에 나선 최성 경기 고양시장은 ‘국민주권 시대 여는 대통령’을 주창했다.

최 시장은 29일 오후 2시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전국 4개 권역 중 두 번째 경선인 충청 순회 경선장에서 “자치분권 개헌으로 충청 영남 호남 지방발전 시대 열겠다”고 밝혔다.

이날 기호 2번 최성 후보는 “김대중 후보 안보보좌역과 TV토론 대책팀장을 역임해 역사상 최초의 정권교체와 대통령직 인수위원과 청와대 행정관으로 남북정상회담 성사와 IMF 외환위기 극복의 주역으로 일했던 경험과 검증된 능력으로 자치분권 개헌을 통해 20~30년 후면 사라질 위험질 수 있는 위험에 놓인 충청·영남·호남을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또 “김대중- 노무현 두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을 친북빨갱이로 몰고 촛불민심을 친북좌파의 선정선동으로 비난하는 이들 세력과 어떻게 연립정부를 추진한다는 것이냐”며 대연정을 반대를 분명히했다.

특히 “세월호가 인양되고 대통령이 탄핵된 상황에서 치러지는 비상적 조기대선인 만큼 차기 대통령은 박근혜 국정농단세력보다 더 청렴하고 도덕적이고 정직한 대통령이 선출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DJ식 포괄적 일괄타결을 통해 북핵문제의 조기해결과 사드문제 등 한미동맹 현안을 일괄 해결해 한반도에 평화를 정착시켜 반드시 북핵 위기, 안보 위기, 경제위기, 민생 위기를 극복해 내겠다”고 호소했다.

한편, 충남·충북·대전·세종 등 충청지역 전국대의원 1468명이 투표한 뒤 앞서 진행된 투표소 투표, ARS 투표 등과 함께 결과가 이날 오후 6시30분께 공개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시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천주교 교우 간 감염 /오순남
‘폐유, 정제유는 가라’...친환경 박리제 개발 /오순남
동국대일산병원 권범선 교수,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 회장 취임 /오순남
고양시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체육대회 개최 /오순남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통합당 이홍규 부의장 두고 ‘니가 왜 거기서 나와’...고양시의회 ‘시끌’ /오순남
고양시을 민주당 한준호 후보 당선...52.4%, 8만739표 득표 /오순남
고양시정, 민주당 이용우 후보 53.4% 8만5943표 얻어 당선 /오순남
고양시 일산서구, 녹색 공간 조성 환경개선사업 호응 /오순남
새벽 급발진 주장 추돌사고...고양시청 정문 앞 출입문 부숴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