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7/07/05 [10:56]
최성 시장, ‘한미 정상회담 성공개최,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탄력’
-미 의회, 국무부, 경제인 대상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사업설명회 개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최성 시장이 ‘통일한국 실리콘밸리‘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국외에서 광폭행보를 보이고 있다.
최 시장은 방미 기간 중인 4일 LA에서 한국관광공사 LA 지사장과 미국 내 기업인, 세계 한인 경제인지도자들과 주요 언론사 특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사업설명회를 열고 해외 협력위원 출범식도 가졌다.
이날 설명회에서 최 시장은 "통일한국 실리콘밸리는 문재인 정부의 핵심 국정기조인 일자리 창출과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고양시의 대규모 프로젝트이자 이미 문 대통령의 대선공약에도 반영된 사안"이라며 최 시장이 문 대통령에 직접 제안, 후보 시절 흔쾌히 동의를 얻게 된 과정을 설명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6조7000억 원의 신규 투자와 25만 개 일자리 창출, 개발 단계에서만 30조 원의 경제 파급효과와 운영시 연간 15조 원 등 총 45조가 넘는 엄청난 경제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며"주요 국책사업에 반영되기 위해 고양시 주요 혁신정책과 함께 정책제언서로 작성, 청와대, 국정기획자문위, 소관부처 장·차관 등에게 전달했다"고 말했다.
이어 "판교 테크노밸리의 연매출 70조 원을 능가하는 경기북부 테크노밸리 뿐만 아니라 LH와 국토부에서 주관하고 있는 청년스마트타운, 방송영상문화 콘텐츠밸리, 신한류 문화관광벨트, 킨텍스 제3전시장, IoT 융복합단지 등의 사업이 국책사업으로 이미 추진 중"이라고 강조했다.
이와함께 "고양시는 국회에 계류중인 평화통일경제특구법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남북경제협력과 평화통일대비 국제 비즈니스의 중심지로 성장할 수 있는 역량을 발휘해 나갈 것"이라고 덕붙였다.
최 시장은 이번 LA사업설명회와 특파원 간담회를 시작으로 수차례 예정된 현지 사업설명회와 현지 언론인과의 간담회, 미국 의회와 국무부·해리티지 재단·존스홉킨스대학 국제관계대학원(SAIS)·코리아 소사이어티와 지방정부·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매경 실리콘밸리 포럼 등 정·재계 주요 인사들과의 간담회를 예정하고 있다.

▲     ©오순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시기업경제인연합회, 일자리 창출 앞장 /오순남
고양시, 염화칼슘 수백톤 무방비 방치로 환경오염 심각 /오순남
‘빌릴 수 있는 모든 것’ ‘2018 코리아렌탈쇼’개막 /오순남
독도사랑회, 제5회 대한민국 독도홍보대상 시상 /오순남
“전통마을숲 복원사업 후보지를 추천해 주세요~” /가평투데이
고양 지축지구 ‘지축역 한림 풀에버’ 인기 /오순남
고양시의원, 행감 자료 무단으로 가져간 공무원 검찰 고소 /오순남
고양문화재단 신임 대표, 박정구 고양예총 회장 내정 /오순남
인천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선거 공천 “안 의원측 전원 탈락” /오늘뉴스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사)한국미래청소년환경단 김진호 총재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