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7/12/15 [11:38]
‘2017 고양호수꽃빛축제’ 화려한 개장
15일 개장, 16일 점등식, 연휴에는 다양한 이벤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은 꽃빛 축제가 시작됐다

고양국제꽃박람회는 일산호수공원에서 ‘2017고양호수꽃빛축제가 개장됐다고 15일 밝혔다.

꽃빛축제는 겨울에는 인적이 드물던 일산호수공원의 겨울풍경을 완전히 바꿔놓았다.

2015년에 시작된 이래 연일 많은 관광객이 찾아오며 겨울에 가장 많은 인파가 방문하는 뜨거운 열기를 보여 지난해는 30만여 명의 관람객을 유치하며 대한민국 대표 겨울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축제도 미디어 파사드, 불꽃쇼 등 다채로운 행사로 로맨틱한 빛의 향연이 펼칠 예정이다.

15일부터 내년 218일까지 열리는 축제에는 낭만적인 야외 불빛 정원에멀티미디어 아트쇼가 더해져 역대 최고의 풍성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선보이게 된다.

빛으로 단장한 귀여운 고양이 가족의 환영을 받으며 입구에 들어서면 황금빛 미로와 8m 높이 빛 타워가 반짝이는 빛의 광장이 펼쳐진다.

빛 타워는 시시각각 색이 바뀌는 화려한 디지털 쇼로 시선을 사로잡게 된다.

마치 동화 속 한 장면 같은 산타클로스 마을, 하늘의 별빛이 내려 온 듯 아름다운 별빛거리 메타세콰이어 산책로, 오색 볼이 반짝이는 달빛터널, 오색빛깔 무지개 계단은 연인들을 위한 데이트 코스로 더할 나위 없이 좋다.

‘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응원하는 조형물도 설치돼 관람객과 함께 올림픽의 성공개최를 기원한다.

고양꽃전시관 광장에서는 빛의 물결이 쏟아지는 푸른빛의 바다를 만날 수 있다. 돌고래를 비롯한 다양한 물고기 조형물들이 어우러지며 눈부신 장관이 연출된다.

▲     © 오순남

이번 축제의 하이라이트는 단연 호수 위 빛의 성에서 펼쳐지는 ‘3D 미디어 파사드이다.

통일 한국의 실리콘밸리 고양, 다채로운 꽃의 아름다움 등을 표현한 미디어 아트 쇼는 지금까지 보지 못한 환상적인 공연을 선보인다.

특히 수면 위에서 펼쳐지는 만큼 물 위에 반사된 모습까지 더해져 아름답고도 신비한 모습을 연출한다.

공식적인 점등식은 오는 16일 오후 6시에 열린다. 크리스마스이브인 24, 아쉬운 2017년을 보내며 희망찬 2018년을 맞이하는 31, 설 연휴인 215일에는 특별 이벤트로 겨울 밤하늘을 수놓는 불꽃쇼와 파이어 퍼포먼스, 밴드 공연, LED 퍼포먼스 등이 펼쳐진다.

~일요일, 휴일에는 오후 6~10시까지 팝페라, 뮤지컬 갈라쇼 등 다양한 공연 프로그램이 펼쳐지며 평일에는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안락한 휴게 공간으로 운영된다.

빙어·송어 잡기 체험, 레진아트, 크리스마스·겨울 소품 만들기, 캐리커처 등 체험 프로그램과 추울 때 더 맛있는 군밤, 군고구마, 호떡 등 겨울 먹거리 판매점도 운영된다.

최성 시장은 올해 꽃빛 축제는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역대 축제 중 최장 기간인 66일간 개최 된다이번 겨울에는 사랑하는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다채로운 즐거움이 있는 고양시에 오셔서 특별한 즐거움을 만끽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 오순남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독도사랑회, 제5회 대한민국 독도홍보대상 시상 /오순남
고양시기업경제인연합회, 일자리 창출 앞장 /오순남
고양시, 염화칼슘 수백톤 무방비 방치로 환경오염 심각 /오순남
‘빌릴 수 있는 모든 것’ ‘2018 코리아렌탈쇼’개막 /오순남
“전통마을숲 복원사업 후보지를 추천해 주세요~” /가평투데이
고양 지축지구 ‘지축역 한림 풀에버’ 인기 /오순남
고양문화재단 신임 대표, 박정구 고양예총 회장 내정 /오순남
인천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선거 공천 “안 의원측 전원 탈락” /오늘뉴스
김필례 바른당 고양시장 후보 선거사무소 27일 개소 /오순남
고양 저유소 400만리터 저장탱크 큰 불...소방서 대응 2단계 발령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