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7/12/28 [16:23]
최성 시장, ‘피해자 중심’ 한일 위안부 합의 대응 촉구
- ‘한일 위안부 합의 TF’ 검토결과에 따른 문제해결 시급성 강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최성 시장이 피해자 중심의 한일 위안부 합의 대응에 따른 재협상을 촉구하고 나섰다.

시장은 지난 27한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 합의 검토 TF'가 발표한 보고서와 관련해 위안부 피해 당사자와 관련 단체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한 피해자 중심의 권리회복을 위한 정부의 대응을 촉구했다.

재협상 안에는 일본 정부는 위안부 피해자에 가한 만행을 공식적으로 사죄법적 배상과 일본군 성노예에 대한 역사 왜곡 중단올바른 역사교육 실시 등의 내용을 포함시킬 것을 담았다.

고양시는 2012년부터 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해 위안부 할머니들의 권리 회복을 위한 국제서명운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29만여 명이 넘는 시민들과 국내외 인사들이 동참하고 있다.

2013년에는 당시 10만 명이 동참한 서명부를 반기문 전 UN 사무총장과 UN 인권 고등판무관에게 제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유엔 긴급 안건으로 채택할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지난해 4월에는 UN 본부에 22만 서명부 원본을 직접 전달했다.

또 지난해에는 이옥선, 강일출 할머니와 뉴욕 UN본부 앞 피켓시위를 하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권리회복을 위한 공동성명서를 낭독, 세계인의 동참을 호소했다.

올해에는 위안부 피해자 할머님들의 권리 회복과 전쟁의 극복, 전 세계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 할 수 있도록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 노벨평화상 및 국제평화 인권상후보 추천 관련 범시민 서명운동을 전개했다.

최 시장은 이제라도 2015년 합의에 대한 진상규명이 이뤄져 다행이라며 기존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국민의 민심을 무겁게 받들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당사자인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와 그 분들을 수십 년간 지원해 온 단체와 향후 해결책을 찾고 우리 정부의 입장정립을 토대로 한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을 당당히 요구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현장에 답이 있다’...민주당, 고양시정 이용우, GTX-A노선 사업 현장 방문 /오순남
통합당 김영환·김현아, 강변북로 입체화도로 공약...강변북로 지하고속도로 추진 /오순남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사)한국미래청소년환경단 김진호 총재 /오순남
민주당 이용우 고양시정 후보, ‘지하철3호선과 경의중앙선 연결’ 공약 /오순남
킨텍스, ’2020 코리아렌탈쇼' 개최...‘스마트한 리빙을 위한 렌탈의 모든 것’ /오순남
고양 사람들― (주)신세기바이오/그린 김용범 대표이사 /허윤
고양시, 큰길가 쓰레기더미에 불‘식겁’...실화냐, 방화냐 /오순남
고양시, 종로한강다목적운동장 소유권 이전, 강력 요구 /오순남
고양경찰, 덕양구청 제2자유로 긴급신고 위치표지판 설치...신속출동 관계기관 협업 /오순남
고양시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체육대회 개최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