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종민 기자 기사입력  2014/04/30 [11:03]
재즈 피아니스트 송영주, 6집BETWEEN 발매와 함께 전국 투어 콘서트,마포아트센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 대표 재즈피아니스트 송영주!! 그녀가 정규 6집 BETWEEN발매와 함께 전국 투어 콘서트를 준비한다.
 
이번 공연은 뉴욕에서 그녀와 함께 음악활동을 했던 절친한 뮤지션들과 함께 6월15일 서울 마포아트센터, 14일 울산에서 관객을 만난다.
 
전세계 실력 있는 재즈 뮤지션들이 모두 모인다는 총성 없는 전쟁터인 뉴욕 재즈씬에서의 활동을 위해서 떠났던 그녀가 떠난 지 벌써 4년의 시간이 흘렀다.
 
이번 공연에서는 그 동안 쌓아 온 그녀의 일기장과 같은 음악을 들려 줄 예정이다.  송영주는2013년 6월에는 뉴욕의 블루노트 재즈 페스티벌, 특히 7월에는 자신의 이름을 건 송영주 트리오로 블루노트 뉴욕에서 한국인 최초로 단독 공연을 가졌고 스몰스, 코넬리아 스트릿, 키타노 등 뉴욕 현지에서 최고의 기량을 자랑하는 재즈 뮤지션들과 수 차례 공연을 가졌다.
 
또한2013년 4월에는 처음으로 아시아 투어를 하였으며 (말레이시아, 싱가폴, 중국 투어) 8월 에는 윈튼 마샬리스 밴드의 베이시스트 켄고 나카무라(Kengo Nakamura, 베이스)와 허비행콕 밴드의 드러머였던 진 잭슨(Gene Jackson, 드럼)과 함께 일본에서 한 차례 공연을 가진 후 올해 초 같은 멤버로 한국에서 전국 투어(서울, 울산, 부산)을 성공적으로 가진 바 있다.
 
그리고 지난 1월31일에는 뉴욕 플러싱 타운홀 공연을 매진시키기도 하였다. 올해 7월 블루노트 뉴욕의 초청으로 한국인 최초 타이틀을 걸고 네 번째 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   재즈피아니스트  송영주

송영주 뉴욕 쿼텟 [Between Tour]
2011년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연주 부분을 수상한  5집 앨범 <tale of a city>를 통해 뉴욕 재즈신의 차가운 공기를 표현 하였다면 5집과 6집 사이 지난 2년 여 간의 시간은 재즈 피아니스트 송영주에게 사운드의 공명을 깊이 있게 성찰하는 계기였다.
 
이번 6집 앨범 <between>은 그간 세계적인 뮤지션들과 함께 교류하며 차근 차근 쌓아 왔던 송영주 음악 일기장과 같다. 비록 이번 공연에서는 앨범을 함께 하는 뮤지션들이 참여하지는 못했지만 송영주가 평소 뉴욕에서 자주 연주하던 뮤지션들, 그녀의 음악 친구들이 함께 한다.
 
베이시스트 야스시 나카무라는 일본  도쿄에서 태어났지만 미국에서 자라나 일찍이 재즈를 시작한 연주자로 버클리, 줄리아드 음대를 거쳐 현재 뉴욕에서 가장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동양계 베이시스트 중의 한 명이다. 버드랜드, 디지스 코카콜라, 재즈 스탠다드, 블루노트 등 뉴욕으 대표하는 재즈 클럽에서 연주활동을 하고 있으며 베니 골슨, 베니 그린, 윈튼 마살리스, 행크 존스, 론 블레이크, 칼 알렌, 브라이언 블레이드 등과 함께 연주를 하였다.
 
드러머 존 데이비스는 현재 뉴욕에서 각광받는 드러머 중의 한 명으로 에스페란자 스팔딩, 니콜라스 페이튼, 벤 윌리암스, 카산드라 윌슨의 밴드에서 활동하였다. 그는 재즈 스윙뿐만 아니라 라틴, 힙합 등 다양한 장르를 자연스럽게 표현해내는 특별한 재능을 지닌 드러머로 송영주의 음악에 다양한 색깔을 만들어주고 있다.
 
기타리스트 니어 펠더는 최근 리더 데뷔작 <Golden Age>를 발표한 현 뉴욕 재즈계가 가장 주목받는 젊은 기타리스트 중의 한 명이다. 록 음악을 좋아하다 재즈로 전향한 그 답게 기존의 재즈 기타리스트들이 지니지 못한 록적인 정서가 다분히 담겨있으며 자신의 독특한 리듬과 즉흥연주를 지닌 차세대 기타 영웅으로 불리고 있다. 바비 맥퍼린, 다이앤 리브스, 척 맨지오니, 잭 디조넷, 스탠리 클락 등 재즈 거장들이 총애하는 연주자이다.
 
재즈피아니스트 송영주 소개
 
전 세계를 무대로 세계 최고의 연주자들과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자랑스런 한국 뮤지션 2008, 2010 재즈피플 ‘현재 가장 주목 받는 재즈 연주자’ 피아노 부문 선정. 2010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재즈 음반상 수상. 2011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연주 수상 등 화려한 수상 경력이 입증하듯 송영주는 명실 공히 한국을 대표하는 재즈 피아니스트다.
 
숙명여대에서 클래식 피아노를 전공한 후 재즈에 매력을 느껴 미국으로 유학을 떠난 그녀는 버클리 음대, 맨하튼 음대 석사 졸업하여 2005년 귀국하였다. 지금까지 정규 앨범5장과 〈JAZZ MEETS HYMNS〉 〈JAZZ MEETS CHRISTMAS〉 〈JAZZ MEETS HYMNS 2〉 발표하였다. 또한 그녀는 재즈뿐만 아니라 클래식, 가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작곡가, 편곡가로서도 활동을 하였다. 클래식 연주자인 송영훈, 허윤정을 비롯하여 비, 김동률, 김현철, 윤상, 조규찬, 윤하, 보아 등 국내를 대표하는 가수들이 가장 선호하는 피아니스트로 유명하다.
 
2010년 여름 다시 미국으로 떠난 그녀는 스티브 윌슨, 켄드릭 스캇, 비센트 아처, 그레첸 팔라토가 참가한  <Tale Of A City>를 발표 2011년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연주 부분을 수상하였다. 비센트 아처, 마커스 길모어, 마크 터너, 퀸시 데이비스, 데이빗 웡 등 뉴욕의 뮤지션들과 함께 2011년부터 매년 내한공연을 갖고 있으며 블루노트, 스몰스, 키타노, 코넬리아 스트릿 카페, 쉐입쉬프터랩 등 뉴욕의 유명 클럽에서 연주를 갖고 있다.
 
2013 11월 6집 앨범 <Between>을 녹음하였는데 켄드릭 스캇, 비센트 아처는 물론 기타리스트 마이크 모레노 그리고 남성 재즈 보컬리스트 사챌 바산다니가 참여 하였으며 2014년 2월 13일 소니 뮤직을 통해 발매되었다.
 
[시사코리아=권종민 기자] lullu@siskaorea.kr , webmaster@lullu.net
▲     ©재즈 피아니스트 송영주 마포아트센터 공연
 


원본 기사 보기:시사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광고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시의원은 아무 말이나 막 해도 되나’...고양시의회 시정질의 논란 /오순남
킨텍스,대한민국 3등 동네 전시장 전락 우려된다 /오순남
고양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보조금 지원 /오순남
고양시에서 보기드문 대형 음식점 어울림누리 한정식 /허윤
고양시, 소형 폐 가전제품과 폐 휴대폰 상시 수거 사업 추진 /오순남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사)한국미래청소년환경단 김진호 총재 /오순남
고양시,시립합창단 이대우 상임지휘자 위촉 /오순남
‘나이 먹은 것도 서러운데 노골적 배제’...고양시, 60년생 승진배제 논란 /오순남
고양시, 국토부에 사리현IC~식사지구간 등 도로 공사비 전액부담 요구 /오순남
소방 3대 불법행위 근절...고양소방서, ‘119소방안전패트롤’운영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