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8/11/07 [10:57]
고양시, ‘유소년야구 꿈의 캠프’...박찬호 유소년야구캠프
고양 출신 김혜성 선수(넥센) 멘토로 참여…오는 10~11일 NH인재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고양시가 후원하고 ()박찬호장학재단이 주최하는 ‘2018 고양시-박찬호 유소년야구캠프가 열린다.

이번 캠프는 오는 10~1112일 일정으로 고양시 소재 NH인재원에서 ‘The players of wonder(놀라운 선수들)’을 주제로 진행된다.

전국에서 5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유소년 야구선수(초등학교 4~6학년)120명과 코리안특급박찬호 선수 등 프로야구 전·현직 선수로 구성된 멘토 12명이 참가한다.

캠프에 참가하는 멘토는 ‘1200이닝, 1200탈삼진의 대기록을 세운 송승준, 오현택, 민병헌(이상 롯데), 이성열, 정근우, ‘KBO를 대표하는 우타자김태균(이상 한화), 황재균(KT), 김혜성, ‘넥센의 캡틴서건창(이상 넥센), 홍성흔(샌디에이고), 차명주(KBO 육성위원) 등 프로야구 올스타급이다.

특히 20111회 캠프 참가자로 폭풍 성장한 김혜성 선수(넥센·내야수)가 이번에는 멘토로 참가할 예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김 선수는 2011년 문촌초등학교 6학년 때 캠프에 참가, 선배들의 가르침으로 꿈을 다졌던 것으로 알려졌다.

캠프를 거쳐 간 유소년야구선수만 1000여 명으로 캠프가 진행된 지난 8년 동안 캠프에 참가했던 선수 다수가 2014, 2016리틀야구월드시리즈에 참가, 우승과 준우승을 일궈내는 성과를 내는 등 최고의 유소년야구캠프라는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박찬호 선수는 “2011년부터 고양시의 적극적인 후원으로 캠프가 진행되고 있다면서 유소년야구선수들이 멘토를 통해 자신의 꿈을 더욱 단단하게 만들고 목표를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더욱 내실을 다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광고
광고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통영도 세월호 추모 분향소 문화마당에 설치 /편집부
〔포토〕고양 창릉천, 형형색색 코스모스 ‘만발’ /오순남
연천의 ‘이상한 님비’...폐기물매립장두고 주민과 군의회 갈등 /오순남
고양시에서 보기드문 대형 음식점 어울림누리 한정식 /허윤
고양시, 일제 강점기 아픔의 장소에서 항일음악회 /오순남
고양시, 기피시설 환경오염문제 선제적 대응 /오순남
고양시, 수소연료 전지차 구매보조금 지원 /오순남
고양시,시립합창단 이대우 상임지휘자 위촉 /오순남
고양시 하늘마을 일부 주민 일조·조망권 피해 집회 /오순남
〔포토〕‘나도 한 힘 보태야지’...(사)한국미래청소년환경단 김진호 총재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