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9/09/22 [17:02]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식을 줄 모르는 가운데 기존 일본차를 소유하고 있는 운전자들이 그동안 마음을 졸였다.

차량은 일본제품 불매운동이전에 구입해 운행하고 있지만 성난 민심으로 인해 애꿎게 해코지를 당하지 않을까 걱정이 앞섰기 때문이다.

그러나 다행인지 차량수가 증가하면서 정부에서 이달부터 앞 세 자리 번호판 부착을 시행하면서 다소 안도하는 분위기다.

일반시민들이 두 자리 수의 번호판의 경우 불매운동 이전에 구입한 것으로 인식할 수 있어 다소 안심이 된다는 이유다.

사진은 최근 경기 고양시 한 도로에서 신호를 대기하고 있는 일본차의 모습으로 뒤에 일본차라 미안합니다는 문구를 달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경찰, 덕양구청 제2자유로 긴급신고 위치표지판 설치...신속출동 관계기관 협업 /오순남
고양도시관리공사, 직원 우수제안 공모 선정...창의적 아이디어 발굴 /오순남
한전, 고양시 변전소 건설 지역주민과 토지주들 반발 /허윤
민주당 이용우 고양시정 후보, ‘지하철3호선과 경의중앙선 연결’ 공약 /오순남
통합당 김영환·김현아, 강변북로 입체화도로 공약...강변북로 지하고속도로 추진 /오순남
고양시에서 보기드문 대형 음식점 어울림누리 한정식 /허윤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오순남
통합당, 고양시병 김영환 후보 1호 공약...건강한 장수도시 일산 조성 /오순남
고양시, ‘농가 한숨’에 취약 계층 1000여명 농산물 지원 /오순남
고양시, 초등학교에 마스크 전달...NH농협 고양시지부 등이 기탁한 3000매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