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20/01/27 [20:10]
고양시, ‘얼어붙은 남북관계 새 바람 시도’...고양-개성 간 평화자전거 대회 추진
킨텍스 출발 임진각~도라산역~판문점~개성공단까지 왕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오순남

경기 고양시는 4·27 남북정상회담 2주년을 기념하기위한 고양-개성 간 평화자전거 대회를 추진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오는 425일 남북평화의 중심도시로서 얼어붙은 남북관계에 변화의 따뜻한 새 바람을 불어넣기 위해서 1회 고양-개성 평화자전거대회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시 소재 킨텍스에서 자유로를 타고 임진각~도라산역~판문점~개성공단까지 왕복 120km 코스로 진행된다.

4·27 남북정상회담 2주년에 맞춰 평화의 깃발을 꽂은 427대의 자전거가 개성을 향해 함께 달리는 대장정으로 이뤄진다.

시는 고양-개성을 잇는 평화자전거대회는 지자체 차원의 새롭고 창의적인 해법에 도전하는 것으로 대회는 민간차원의 스포츠 교류로 진행돼 대북제재의 대상에 해당되지 않는다는 설명이다.

문재인 대통령도 최근 신년사를 통해 한반도 평화를 위한 접경지역의 협력과 지속적인 스포츠교류를 제안하기도 했다.

시는 대회 개최를 위해 파주시 등 접경 지자체와 단계적으로 협의하고 통일부에 대회의 의미와 가치를 전달하며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시는 남북협력기금 80억원 적립남북의 차이를 하나의 표준으로 정립하는 남북표준도시 추진남북 간 보건의료의 통합을 준비하는 고양 평화의료센터(가칭)개소대형병원 의료 인프라를 활용한 남북보건의료협력기반 구축 등 남북협력사업 발굴을 선도하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평화가 저절로 만들어지길 기다려서는 안 되고 정부·지자체·시민사회가 제각기 할 수 있는 모든 것들을 지금 바로 시작할 때 비로소 남북평화의 탄탄한 토대가 만들어지는 것이라며시는 최접경지역에 위치한 지자체로서 사명감을 갖고 이 대회 뿐 아니라 남북협력을 위한 새로운 시도를 끊임없이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고양시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천주교 교우 간 감염 /오순남
‘폐유, 정제유는 가라’...친환경 박리제 개발 /오순남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오순남
동국대일산병원 권범선 교수,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 회장 취임 /오순남
‘고양 삼송우미라피아노’ 분양...청약 접수 17~18일, 19일 당첨자 발표 /오순남
고양시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체육대회 개최 /오순남
고양시, ‘고양평화의료포럼’ 개최...남북 보건의료협력 주도적 추진 /오순남
고양시의회 통합당 부의장 사태 ‘일파만파’ /오순남
고양시, 소형 폐 가전제품과 폐 휴대폰 상시 수거 사업 추진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