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20/01/27 [20:10]
고양시, ‘얼어붙은 남북관계 새 바람 시도’...고양-개성 간 평화자전거 대회 추진
킨텍스 출발 임진각~도라산역~판문점~개성공단까지 왕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오순남

경기 고양시는 4·27 남북정상회담 2주년을 기념하기위한 고양-개성 간 평화자전거 대회를 추진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오는 425일 남북평화의 중심도시로서 얼어붙은 남북관계에 변화의 따뜻한 새 바람을 불어넣기 위해서 1회 고양-개성 평화자전거대회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시 소재 킨텍스에서 자유로를 타고 임진각~도라산역~판문점~개성공단까지 왕복 120km 코스로 진행된다.

4·27 남북정상회담 2주년에 맞춰 평화의 깃발을 꽂은 427대의 자전거가 개성을 향해 함께 달리는 대장정으로 이뤄진다.

시는 고양-개성을 잇는 평화자전거대회는 지자체 차원의 새롭고 창의적인 해법에 도전하는 것으로 대회는 민간차원의 스포츠 교류로 진행돼 대북제재의 대상에 해당되지 않는다는 설명이다.

문재인 대통령도 최근 신년사를 통해 한반도 평화를 위한 접경지역의 협력과 지속적인 스포츠교류를 제안하기도 했다.

시는 대회 개최를 위해 파주시 등 접경 지자체와 단계적으로 협의하고 통일부에 대회의 의미와 가치를 전달하며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다.

시는 남북협력기금 80억원 적립남북의 차이를 하나의 표준으로 정립하는 남북표준도시 추진남북 간 보건의료의 통합을 준비하는 고양 평화의료센터(가칭)개소대형병원 의료 인프라를 활용한 남북보건의료협력기반 구축 등 남북협력사업 발굴을 선도하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평화가 저절로 만들어지길 기다려서는 안 되고 정부·지자체·시민사회가 제각기 할 수 있는 모든 것들을 지금 바로 시작할 때 비로소 남북평화의 탄탄한 토대가 만들어지는 것이라며시는 최접경지역에 위치한 지자체로서 사명감을 갖고 이 대회 뿐 아니라 남북협력을 위한 새로운 시도를 끊임없이 이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통합당 김영환·김현아, 강변북로 입체화도로 공약...강변북로 지하고속도로 추진 /오순남
‘현장에 답이 있다’...민주당, 고양시정 이용우, GTX-A노선 사업 현장 방문 /오순남
고양시, 종로한강다목적운동장 소유권 이전, 강력 요구 /오순남
〔포토〕 ’2019고양국제꽃박람회’ 오프닝 테이프 커팅 /오순남
고양시에서 보기드문 대형 음식점 어울림누리 한정식 /허윤
고양도시관리공사, 직원 우수제안 공모 선정...창의적 아이디어 발굴 /오순남
민주당 이용우 고양시정 후보, ‘지하철3호선과 경의중앙선 연결’ 공약 /오순남
한전, 고양시 변전소 건설 지역주민과 토지주들 반발 /허윤
고양시, 소형 폐 가전제품과 폐 휴대폰 상시 수거 사업 추진 /오순남
고양경찰, 덕양구청 제2자유로 긴급신고 위치표지판 설치...신속출동 관계기관 협업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