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20/07/06 [18:20]
자리다툼에‘좌충우돌 고양시의회’...당 대 당에 당 내분까지 ‘후유증’
부의장자리 두고 미래통합당 의원들끼리 갈등...출당에 사퇴 거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 고양시의회가 우여곡절을 겪으며 제8대 후반기 원 구성을 마쳤지만 자리다툼에 당 대 당, 당 내분까지 겹치는 좌충우돌한 모습을 보여 말썽이다

6일 시의회 등에 따르면 시의회는 지난 1245회 임시회를 개회해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소속 이길용 의장과 미래통합당(이하 통합당)소속 이홍규 부의장을 선출했다.

3선의 이길용 의장은 33명의 의원 중 31표를 얻었으며 초선인 이홍규 부의장은 17표를 얻어 같은 당 3선 김완규(8) 의원을 누르고 부의장으로 선출됐다.

통합당이 부의장자리를 차지한 것은 사전에 협의된 민주당과의 약속이지만 대상자가 다르면서 갈등이 일고 있다.

미래통합당은 김완규 의원을 당론으로 지명한 반면 투표에서 민주당 의원들로 추정되는 표들이 이홍규 부의장으로 몰리면서 결국 예상과는 다른 결과가 도출된 것이다.

투표에서 민주당 19, 통합당 8, 정의당 4, 무소속 2명 등 33명의 의원 중 이홍규 17, 김완규 8, 정의당 박시동 6, 통합당 엄성은 의원이 1표를 얻었다.

무기명 투표로서 누가 누구에게 투표했는지 명확히 알 수는 없지만 민주당과 무소속 21명 중 상당수가 통합당이 결정한 것을 묵살하고 이홍규 부의장에게 투표했다는 것을 유추할 수 있다.

사정이 이러자 김완규 의원을 비롯한 통합당 소속 이규열·심홍순·엄성은·박현경 의원 등 은 민주당의 횡포라고 규탄하고 통합당 일부의원들의 부적절한 행위에 대한 책임을 묻고 나섰다.

이들은 의장과 각 상임위원장을 독식하고 부의장직 1석만을 통합당 몫으로 넘겨주면서도 당론으로 결정된 부의장 후보를 배제하고 야당의 분열을 획책하는 다수당의 오만과 독선으로 공정성과 의회의 정당성을 훼손하는 횡포를 저질렀다고 비판했다.

특히 통합당은 의총을 통해 부의장직 선출과 관련해 김완규 의원을 단독추대하기로 의결하고 만일 이를 민주당이 수용하지 않을 경우 부의장직을 받지 않는 것으로 당론을 채택했는데도 통합당 대표는 각 당 대표의원들과의 협의과정에서 당론과 배치되는 발언 등으로 당내 분열을 초래했다면서대표직 사퇴를 촉구하고 경기도당에 징계를 요청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홍규 부의장에 대해서는당론에도 불구하고 본인의 사욕을 위해 결정된 사항을 바꾸기 위해 본인에게 유리한 상황으로 원 구성을 유도하고 부의장직을 수락하는 일련의 해당행위로 야당의 분열을 초래하고 자존심과 위상을 심각하게 훼손시켰다민주당이 뽑은 부의장을 미래통합당의 부의장이라 할 수 있겠나라고 반문했다.

이어 공개 사과와 함께 부의장직 사퇴를 요구한다이에 응하지 않을 경우 이홍규 의원을 경기도당에 출당 조치할 것을 요청할 것이라고 일갈했다.

이를 지켜본 시민단체 관계자 A씨는정치가 도리를 알고 정의로워야 하는데 민주당은 다수당이라고우리가 뽑았으면 됐지, 니들이 무슨 상관이냐는 식의 독선을 예사로 저지르고 야당은 피해의식에 젖어 야당답게 싸우지도 못하고 야합을 하거나 자중지란이나 일으키고 있으니 한심하다고 평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고양시, 소형 폐 가전제품과 폐 휴대폰 상시 수거 사업 추진 /오순남
고양시, 코로나19로 ‘자동차 극장식 대학 입시 설명회’ /오순남
파주경찰서, 전국 3C 우수관서 선정...다양한 평가로 위상 드높여 /오순남
일산동부경찰, 불법 카메라 탐지 필름으로 불법촬영 범죄 막는다 /오순남
소상공인 '환영 고양페이'...고양시, 사용자늘면서 8월 고양페이 인센티브 특별 이벤트 /오순남
고양시, 북한산성 내‘경리청과 상창’터 10월부터 3개월간 시굴조사 /오순남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오순남
고양시, 85번째 확진자 발생...용인시 124번째 확진자 접촉 /오순남
고양시, 전국 최초 지적에‘레이저 기준점’도입 /오순남